빈터문학회-커뮤니티

 

     

 

 

 

 

 

 

 

 

 

 

 

 

 

 



  자유게시판

  빈터회원문단

  좋은 시를 찾아서

  산문 혹은 평론들

  멀티미디어 포엠

  회원 갤러리




나를 지우기 시작한다 - 김진돈
 김명은  | 2015·05·26 14:29 | HIT : 1,632 |
나를 지우기 시작한다

김진돈




오금동 교회 모퉁이엔
과일 파는 할머니가 겨울 칼바람에 졸고 있다


실눈을 뜨고 있는 과일은
길보다 먼저 허리를 편다


온통 나의 표정만을 주시하고 있어
나는 차마 눈을 뗄 수가 없다


서로 과일은 자기에게 오라고 끌어당긴다
그들은 자기식대로 나를 판단하고 있다


나는 무표정 앞에서 분해되고 있는 중이다
그들은 나를 지우고 있지만 굴곡된 나와는


별개의 일이다 그들이 움직인다 빗나간 시선
사실 그들은 나에게 관심이 없다


                         -김진돈 시집 <그 섬을 만나다>에서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좌판에서 쑥 냉이 달래 푸성귀를 사올 때가 있다. 추억을 자극하는 푸성귀를 비닐봉지에 담아주는 할머니의 거친 손을 본다. 다리가 불편한 김진돈 시인은 칼바람 속에서 실눈을 뜨고 있는 과일들을 본다. 시인의 표정만 주시하고 있는 실눈은 과일주인의 눈빛일 것이다. 동병상련, 눈을 뗄 수 없는 상황이다. 사실 약하고 보잘 것 없는 것에 쏠리는 그의 마음이 더 약한 것이다.
  우리는 타인이 내게 관심을 많이 가질 것이라고 생각하지만 타인은 내게 관심이 없다. 가진 것이 많고 많이 배울수록 논리적이고 차갑다. 걸핏하면 백화점에서 폭력을 행사하는 그들의 빗나간 시선 속으로 서민 따위가 눈에 들어올 리 없다. 타인의 고통을 외면하고 자기식대로 판단하는 그들을 우리는 타산지석으로 삼아야할 것이다. (김명은)


                                                      - 경기신문 아침시산책 2015년 05월 04일
김진돈 와~ ~해설이 들어가니 또다른 느낌 주말이 가벼워지네요 감사합니다

15·06·05 13:26  

  
  저작권 관련 유의사항 알림
786   무릎으로 남은- 유병록  김효선 16·03·01 1692
785   이은주* - 임재정  김효선 16·02·13 1563
784   몰락의 아름다움 - 허연 1  심종록 16·01·21 1631
783   태몽의 물체 / 조연호 2  나금숙 15·12·13 1408
782   내 입술 위의 순록들/김경주  나금숙 15·12·13 1385
781   자연법 / 박제천  나금숙 15·08·03 1674
780   거울과 필름이 남긴 말/채재순  김정수 15·06·08 1660
779   등 -박일만 1  서정임 15·06·05 1915
  나를 지우기 시작한다 - 김진돈 1  김명은 15·05·26 1632
777   그리운 명륜여인숙 - 오민석  김명은 15·04·02 2079
776   배시시 - 김정수 1  김명은 15·02·17 1735
775   류머티즘 rheumatism- 나석중 1  김명은 15·02·17 1540
774   사행천 - 홍일표  나금숙 15·02·11 1444
773   그네가 그네를 탄다 - 김길나  김명은 15·01·07 1637
772   개인적인 현무암 - 서안나  나금숙 14·12·12 1514
771   사고다발구역 - 김정수  김정수 14·07·10 1837
770   [황인숙의 행복한 시 읽기] <73> 어둠의 겉봉에는 수취인이 없다 4  한석호 14·02·20 2555
769   [이향지] 방울토마토 ⟸ 중앙일보 시가 있는 아침(2013년9월11일) 1  정 겸 13·09·11 3355
768   괜찮은 시조 2수 1  이복현 13·09·11 3139
1 [2][3][4][5][6][7][8][9][10]..[40]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GGAMBO

 

 

 

 

 

 

 

 

 

  COPYRIGHT ⓒ 2000 - 2018  POEMCAF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