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터문학회-커뮤니티

 

     

 

 

 

 

 

 

 

 

 

 

 

 

 

 



  자유게시판

  빈터회원문단

  좋은 시를 찾아서

  산문 혹은 평론들

  멀티미디어 포엠

  회원 갤러리




언니에 대한 칭찬의 말
 김순철  | 2012·05·15 14:24 | HIT : 1,790 |
언니에 대한 칭찬의 말


                                             비스와바 쉼보르스카


우리 언니는 시를 쓰지 않는다.
아마 갑자기 시를 쓰기 시작하는 일 따위는
없을 것이다.

시를 쓰지 않았던 엄마를 닮아
역시 시를 쓰지 않았던 아빠를 닮아
시를 쓰지 않는 언니의 지붕 아래서 나는 안도를 느낀다.
언니의 남편은 시를 쓰느니 차라리 죽는 편을 택할 것이다.
제 아무리 그 시가 아무개의 작품이라고 그럴듯하게 불린다 해도
우리 친척들 중에 시 쓰기에 종사하는 사람은 단 한 사람도 없다.

언니의 서랍에는오래된 시도 없고
언니의 가방에는 새로 쓴 시도 없다.
언니가 나를 점심식사에 초대해도
시를 읽어주기 위해 마련한 자리는 아니라는 걸 나는 잘
알고 있다.
그녀가 끓인 수프는 특별한 사전 준비 없이도 그럴싸하다.
그녀가 마시는 커피는 절대로 원고지 위에 엎질러질 염려가 없다.

가족 중에 시 쓰는 사람이 단 한 사람도 없는 그런 가족들은 무수히 많다.
그러나 결국 시인이 나왔다면 혼자만의 문제로 끝나는 법은 없다.
때때로 시란 가족들 상호간에 무시무시한 감정의 소용돌이를 일으키며
세대를 관통하여 폭포처럼 흘러간다.

우리 언니는 입으로 제법 괜찮은 산문을 쓴다.
그러나 그녀의 유일한 글쓰기는 여름 휴양지에서 보내온 엽서가 전부다
엽서에는 매년 똑같은 약속이 적혀 있다.
돌아가면
이야기해줄 게
모든 것을
이 모든 것을.
  
1346   꽃 사진 구합니다 4  박제영 12·09·07 2495
1345   2013년도 문예진흥기금 안내  정한용 12·09·07 2632
1344   2012 여름 자유예술캠프, 이명원 선생님의 <21세기 노동과 시적정의> 강좌를 개강합니다!  최설희 12·08·18 2002
1343   김홍신 작가님을 만나뵐 수 있는 기회! 멘토링클래스로 초대합니다!  김지향 12·07·22 2008
1342   운영자님 께 2  조종수 12·07·05 2076
1341   2012 여름 자유상상캠프 "만들어진 도시, 깃들어갈 지역"  우남교 12·07·04 2066
1340   몰입상태에서 나타나는 9가지 성향 1  김순철 12·07·03 1925
1339   [알림] 2012년 전반기 빈터 신입동인 환영  빈터 12·06·29 2353
1338   [알림] 빈터소식지 [The PoemCafe Quarterly] 창간.... 구독신청 받습니다 4  빈터 12·02·17 3712
1337   제11회 삶의향기 동서문학상 공모전  이미나 12·06·28 1809
1336   大향유 2  김순철 12·06·11 1941
1335   [알림] 2012년 전반기 빈터 신입동인 가입추천.... 6/20까지  빈터 12·06·08 2772
1334   [6/26 개강] 소재별 시 쓰기 과정 : <풍경을 시로 쓰기> (강사 오철수)  김정연 12·06·01 1880
1333   다중지성의 정원 2012년 3분학기가 6월 25일(월) 시작됩니다!  김정연 12·05·28 1848
1332   [새책] 『후쿠시마에서 부는 바람』- 후쿠시마에서 당신은 무엇을 보았는가?  김정연 12·05·19 2034
  언니에 대한 칭찬의 말  김순철 12·05·15 1790
1330   유토피아와 진정한 여행  김순철 12·05·01 1870
1329   어떤 라디오 사연 6  김순철 12·04·18 2143
1328   닭장 옆 탱자나무/동시집 한겨레 서평 16  한혜영 12·04·10 2720
1327   천복  김순철 12·04·08 2080
[1][2] 3 [4][5][6][7][8][9][10]..[70]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GGAMBO

 

 

 

 

 

 

 

 

 

  COPYRIGHT ⓒ 2000 - 2020  POEMCAFE.
   ALL RIGHTS RESERVED.